돈을 모아서 경제적 자유를 추구하는 건 어렵다. 현실적으로도 그렇고 심리적으로도 그렇다. 돈은 아무리 모아도 늘 아쉽기 때문. 가령 얼마쯤 있어야 충분히 넉넉한 돈일까? 설문 조사에 의하면 금융 자산이 30억쯤 있으면 대부분 부자라고 생각한다고 한다. 그러면 이제 30억만 있으면 더는 돈을 안 벌어도 될까?

사실 경제적 자유의 핵심은 소득이 아니라 소비다. 아무리 많이 벌어도 쓰는 게 더 많으면 답이 없다. 100억대 복권에 당첨되고도 망하는데 몇 년도 안 걸리기도 한다. 돈과 인생에 대한 가치관이 안 좋고 소비 습관이 나쁘면 현재 수입이나 자산과 관계없이 언젠간 망한다. 그 시기에 차이가 있을 뿐 망할 놈은 때가 되면 망하기 마련이다.

나는 돈을 마음대로 쓴다. 진짜로 불편함 없이 쓰고 사는데 그 금액이 한 달에 300도 안 된다. 물론 여기엔 100 정도 되는 주거 관리비나 기타 여러 보험료 같은 고정 비용은 뺀 거지만, 소득 대비 소비가 거의 없다. 나 같은 부류는 당장 30억이 없어도 경제적 자유를 쟁취할 수 있다. 불로소득이 대충 300만 넘으면 되니까.

사업 소득이 아닌 투자나 로열티 등에서 나오는 소극적 소득이 대충 몇백 수준만 돼도 나같이 소비가 적은 사람들은 일 안 하고 놀아도 된다. 마우스 클릭 몇 번으로 관리하는 수입이 한 달에 넉넉잡아 500만 넘어도 바로 은퇴다. 아직 이 정도 수준은 아니기에 당장 은퇴할 순 없지만, 몇 년 내 못 이룰 목표도 아니다.

가령 나는 글쓰기로도 돈을 버는데 내겐 글쓰기가 스트레스가 아니고 즐거운 취미에 가깝다. 하루에 한두 편 쓰는 건 일도 아니다. 한 편 쓸 때마다 100달러 정도만 벌어도 사업 안 하고 글쓰기에만 집중해도 된다. 아니면 금융 투자 수익과 합쳐서 그렇게 벌어도 되고. 이건 지금도 도전할만한 수준의 목표다.

즉 나는 현금 30억이나 진정한 의미의 불로소득이 없어도 취미에 가까운 소극적 소득만으로 은퇴를 꿈꿀 수 있다. 소비가 적고 취미 생활로 돈 벌 수 있는 플랫폼을 갖고 있으며 투자를 잘하기 때문. 경제적 자유를 젊을 때 빨리 얻으려면 라이프스타일 유지비를 낮추고 소극적 소득이 다양하게 들어올 수 있게 설계하는 게 중요하다. 여기서 핵심은 소득이 아니라 소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