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을 바꾸는 첫 번째 각오는 원래 하던 일을 그만두는 거다. 학생이 학생으로 살고 직장인이 직장인으로 살면 뭘 해도 바뀌는 게 없다. 앞에 차가 낮은 속도로 길을 막고 있으면 자기 차 성능이 아무리 좋아도 속도는 못 올린다. 그럴 땐 차선을 과감히 갈아타야 한다.

점진적 개선은 한계가 있다. 200 벌던 사람이 300 벌려고 노력하는 것보다 그냥 바로 2,000을 벌 각오를 하는 게 더 빠르고 현명한 선택이다. 승진할 생각 말고 직업을 바꿔야 한다. 그것도 가능하면 직접 할 수 있는 사업을. 물론 이건 독한 결단이 필요한 영역이라 이성적으론 못하겠지만.

내가 살면서 했던 최고의 경험 중 하나는 20대에 사업을 한 차례 말아먹은 것이고 거의 무수입으로 몇 년 일해 본 경험이다. 스타트업 대표들은 대부분 해 보는 경험이라지만, 반대로 창업자가 아니면 상상조차 안 되는 경험이다. 이 과정을 거치면 세상을 보는 눈이 완전히 달라진다.

실패해도 안 죽는다. 우리나라는 사회 안전망이 약해 창업했다 망하면 답이 없다고들 하는데 사람이 망했다고 한들 죽기야 하겠나. 돈 없어도 정신과 육체만 멀쩡하면 어떻게든 살아 나간다. 단지 실패하는 과정에서 그 모든 게 같이 망가져서 문제지. 잃는 게 돈뿐 인 건 성공한 실패다.

모든 롤플레잉 게임이 경험치를 쌓아야 레벨업 하는 시스템인 건 우리 인생도 그런 구조이기 때문이다. 성장하고 싶다면 지금 있는 그 마을에서 벗어나야 한다. 깊이를 알 수 없는 던전에 들어가 거기서 처음 보는 동료들과 협력해 살아남는 법을 배워야 한다. 이걸 피하면 게임의 엔딩에 영원히 다가갈 수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