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시대에 가장 비싼 자원은 관심이다. 대중의 관심은 돈과 시간으로도 사기 어렵다. 아주 복합적인 노력과 운을 결합해야 겨우 얻을 수 있을까 말까다. 자본만으로 관심을 살 수 있다면 대기업이 사업에 실패하는 경우는 없을 것이다. 하지만 그 어떤 방법으로도 관심을 끌긴 어렵다. 넘쳐나는 콘텐츠 속에 관심의 가격이 너무 비싸졌기 때문.

누군가는 페이스북의 따봉이 돈도 안 되고 의미도 없다고 한다. 뭘 모르는 소리다. 자발적인 따봉은 어떤 의미에선 돈 받아내는 것 이상으로 어렵다. 하루에도 얼마나 많은 콘텐츠가 쏟아져 나오나. 만약 이 글이 따봉을 받는다면 그 많은 콘텐츠 경쟁을 뚫고 ‘굳이 하지 않아도 되는 상대의 관심 표시’를 획득한 것이 된다. 이건 정말 어려운 거다.

관심이 왜 중요하냐면 세상의 수많은 문제가 관심이 부족해서 생기기 때문. 대다수 문제는 사람들이 진심으로 관심을 두고 노력하면 해결할 수 있다. 어떤 스타의 언급 한 번에 수십 년간 풀 수 없던 잘못된 관행이 사라지기도 하고, 관심 끌기에 성공한 사회 운동은 수많은 세월 동안 감춰졌던 악행들을 일거에 소탕하기도 한다.

관심은 비싸다. 모두에게 시간은 한정돼 있고 관심을 쏟을 대상은 차고 넘친다. 그 부족한 자원을 쪼개 내게 관심을 쏟아 줬다면 그건 정말 감사할 일이다. 가장 비싼 자원 중 하나를 내어준 거니까. 콘텐츠를 소비만 하는 사람들은 이걸 가볍게 여기지만, 크리에이터들은 모든 일의 시작과 끝에 관심이 놓여 있다는 걸 잘 안다. 이걸 제대로 인지하는 게 비즈니스의 시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