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제이 드마코는 이렇게 말했다. 부자가 되는 길에는 지름길이 있다고. 하지만 평범한 사람들 눈에는 그 길이 보이지 않는다고 한다. 아 왠지 이 멘트는 뻔한 스토리를 예고하는 말투라 좀 별로였지만, 그다음에 나온 그의 접근법은 기존의 자기계발 서적과는 다소 달랐다. 그래서 나는 그의 추월차선 이론을 배우기 위해 일단 믿고 따르기로 했다.

그는 지금 당신이 부자가 아니라면 하던 일을 멈추고 다시 생각하라 말한다. 평범함에서 벗어나는 첫 번째 길은 하던 일을 멈추는 데서 시작한다고 말한다. 이제까지 배운 것을 모두 잊고 새로운 관점에서 세상을 바라보라고 말한다.

다 맞는 말이다. 어제와 같은 오늘을 사는 사람에게 변화란 있을 수 없겠지. 그런데 이런 말로는 내가 뭘 구체적으로 어떻게 행동해야 할지 감이 잘 오지 않는다. 좀 더 의미 있고, 실천해 볼 수 있는 지침이 있었으면 했다. 그래서 내 나름대로 위 조언을 다음과 같이 적용해 실천해 보기로 했다.

일단 단 몇 시간이라도 지금까지 살아온 삶에 대해 진지하게 반성해 보는 시간을 가졌다. 다시 생각건대, 추월차선 이론을 배우기 위해서 했던 이 행동은 정말 중요한 부분이었다.

보통 살면서 잠깐 후회는 해도 앉아서, 진지하게 반성하는 경우는 거의 없지 않나. 특히 특별히 못 사는 게 아니라면, 반성하는 것 자체가 웃기는 일일 수 있다. 하지만 난 이 평범함 조차도 반성의 대상으로 삼고 다시 고민해 보기로 했다. 왜냐면 추월차선 이론을 제대로 배워야 하니까.

난 이렇게 몇 시간 정도 명상을 통해 추월차선 이론을 온몸으로 받아들일 준비를 마쳤다. 이런 건 말이 안 된다거나 있을 수 없다고 생각하기보다는, 실제로 성공을 이룬 이의 노하우를 진지하게 믿어보기로 했다. 어차피 한번 믿고 실천해 본다고 한들 손해 볼 것도 없지 않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