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은 수많은 시도와 실패를 통해 성장한다. 하지만 경험 쌓는다고 무턱대고 시도할 게 아니라 실패할 경우 뭘 배울 수 있을지 미리 고민하고 시도해야 하는 거다. 그래서 기회비용에 대한 냉철한 인식이 바탕이 되지 않은 시도는 실패해도 얻는 게 없다. 반성도 공짜는 없는 셈이다.

당연한 얘기지만, 나도 성공보다 실패한 경험이 훨씬 많다. 다만 실패한 얘긴 다들 재미없어하니 굳이 하지 않을 뿐이다. 손실은 짧게 수익은 길게 가져가는 게 투자의 기본인 것처럼 나는 고통은 짧게 정신승리는 길게 가져간다. 실패의 고통을 오래 붙잡아 두지 않는다. 그래서 시도가 많다.

야구도 3할만 쳐도 리그 최강 타자인데 다른 거라고 그리 다를까. 우리는 실패를 두려워해선 안 되고 빠른 시도를 통해 더 많은 실패 경험을 쌓아야 한다. 다만 그것이 재기할 수 없을 만큼 치명적이면 안 되고 실패하고도 뭘 배웠는지 알 수 없을 만큼 아무 생각 없이 해선 안 된다.

이 두 가지만 주의한다면 뭐든 많이 시도해도 괜찮다. 항상 다 잘하는 것처럼 보이는 사람이야말로 사실 가장 많은 실패를 해본 사람일 거다. 복잡계에선 수많은 시도가 좋은 기회를 잡는 핵심이고 어떤 사람도 늘 운이 좋을 순 없으니까. 계획된 실패 경험을 많이 쌓는 건 성공으로 가는 지름길 중 하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