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력이란 좀 더 주체적이고 목적을 가지고 하는 걸 말한다.”
– 무라카미 하루키


보통 노력해서 안 되는 일은 ‘노오력’이나 ‘노오오력’을 해도 잘 안 된다. 근성을 발휘하기 전에 이 방향이 맞는지, 왜 이렇게 달려야 하는지 고민해야 한다. 잘못된 방향으로 가면 열심히 달릴수록 목표와 멀어질 뿐이다.

1. 방향의 문제
계속 노력하는데도 개선이 안 된다면 처음부터 방향이 잘못된 건 아닌지 점검해야 한다. 계획과 목표가 분명해도 달리는 와중에 가고 있는 길이 맞는지 수시로 확인하는 습관이 중요하다. 나쁜 자세로 악기 연주를 배우면 연습량이 많아질수록 악습관만 더 강해진다. 노력만큼 결과가 안 나온다면 반드시 외부 전문가의 조언을 구해라.

2. 선택의 문제
냉정히 말해 고통스럽게 느껴지는 일은 처음부터 안 하는 게 좋다. 사람은 누구나 자신만의 적성이 있다. 하지만 청년 대다수가 그걸 진지하게 찾아보기 전에 사회에 진출해 인정받는 일에만 몰두한다. 적성에 안 맞는데 공부 잘한다고 의사 되면 심신이 괴롭다. 자기 딴에는 열심히 노력했다고 하겠지만, 그건 노력이 아니다.

3. 마음가짐의 문제
어떤 일의 성공 여부는 노력만으로 결정되는 게 아니다. 심지어 노력조차 유전자의 영향을 강하게 받는다. 인생에서 운은 중요하다. 하지만 운은 자기 힘으로 통제할 수 있는 대상이 아니다. 통제할 수 없는 대상에 연연해선 안 된다. 노력을 맹신해 결과에 너무 부담 갖지 마라. 그저 내가 바꿀 수 있는 것에만 집중하겠다는 마음가짐 하나면 충분하다.

4. 태도의 문제
‘진인사대천명.’ 결과보단 과정에 집중해라. 성공은 노력만으로 안 되지만, 실패는 노력으로 막을 수 있다. 이런 태도로 실천하면 성공했다고 자만하지 않고 실패했다고 책임을 피하지 않는다. 마음먹은 바를 진지한 태도로 제대로 실천하는가를 목표로 삼아라. 결과를 목표로 삼지 말고.

결과에 대한 부담과 강박을 버려라. 무조건 열심히 한다고 잘 되는 게 아니다. 노력한 만큼 보상받으려면 옳은 방향으로 제대로 실천해야 한다. 통제할 수 없는 것에 집착할 필요 없다. 그저 자기 노력으로 바꿀 수 있는 것에 집중한다면 그걸로 충분하다. 노력은 마땅히 그런 곳에 써야 한다.